상피내 림프구 세포 분화를 조절하는 miR-150의 역할.<사진=국가과학기술연구회 제공>상피내 림프구 세포 분화를 조절하는 miR-150의 역할.<사진=국가과학기술연구회 제공>


국내 연구팀이 장내 면역세포에 관여하는 마이크로RNA를 발견했다.

국가과학기술연구회는 한국생명공학연구원(원장 장규태) 면역치료제융합연구단 김태돈 박사 연구팀이 'miR-150'이라는 유전물질이 장내 면역체계 활성화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고 25일 밝혔다.

장내 면역체계에서는 소장 내 상피내 림프구(intraepithelial lymphocytes·IEL) 세포의 분화가 중요한 역할을 차지한다. 장내 표면 점막의 상피세포 사이에 존재하는 IEL은 장내에 병원성 물질이 들어와 감염되면 이에 반응해 여러 종류로 분화함으로써 면역 반응을 일으킨다.

연구팀은 이런 과정에 'miR-150'이라는 마이크로RNA가 관여하는 사실을 밝혀내고, miR-150이IEL 세포의 분화를 유도하는 분자 모델도 제시했다.

김태돈 박사는 "소장의 IEL세포 분화에 miR-150의 역할을 규명함으로써 장 면역세포의 기능연구에 대한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했다"라며 "각종 장 질환 치료제 개발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연구결과는 지난달 7일 '알레르기 및 임상면역학회지'(JACI·Journal of Allergy and Clinical Immunology) 온라인판에 논문이 발표됐다.


박성민 대덕넷 기자 sungmin8497@hellodd.com

Posted by KIST PR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