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T 강릉분원, 피부노화 개선 천연물 소재 개발로

코오롱생명과학㈜과 기술실시 협약식 개최 
몽골 전통약용식물로 피부노화 개선 및 피부재생 촉진 소재 개발 
기능성화장품 원료 산업화를 통한 글로벌 코스메슈티컬 시장 진출 목표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원장 이병권) 강릉분원 천연물연구소(이하 강릉분원, 분원장 오상록)과 코오롱생명과학(주)(대표이사 이우석)는 8월 22일(화) 11시 KIST 강릉분원 천연물연구소에서 ‘피부노화 개선 및 피부재생 촉진을 위한 기능성 화장품 및 의약외품 후보물질’에 대한 기술이전 및 연구협력을 위한 착수기본료 3.5억 원의 기술실시 협약식을 가졌다. 본 성과는 KIST SFS융합연구단 노주원 단장 연구팀이 개발한 기술로서, KIST 기관고유사업,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의 ‘한-몽골 과학기술협력센터사업’ 연구과제의 지원을 통해 개발되었다. KIST 연구팀이 개발한 몽골 약용식물 유래 피뿌리풀 추출물은 피부각질세포 이동 촉진, 피부섬유아세포 내 콜라겐 생성 증진 및 주름유발효소 생성 억제 효능이 탁월하며, 피뿌리풀 원료는 몽골 칭기즈 칸 시대에 병사 혹은 말의 창상(상처) 치유 목적으로 사용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연구진은 피뿌리풀의 주요 성분을 분석하고 기능성을 연구한 결과, 피뿌리풀의 기능성분인 쿠마린류 8종의 화합물이 세포이동, 콜라겐 합성, 주름유발효소 억제에 관련하는 유전자 및 작용기전을 밝혀내고 이를 국제 저명 학술지에 최근 게재한 바 있다 (Scientific Reports, 2017). KIST 이병권 원장은 “전 세계적으로 노화방지 및 웰빙에 대한 관심이 증대되는 가운데, 이번 피부노화 개선 천연물 소재의 기술이전은 국내는 물론 글로벌 코스메슈티컬(Cosmeceutical, 의학적으로 검증된 성분이 함유된 기능성 약용 화장품) 시장에 고부가가치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코오롱생명과학(주) 이우석 대표이사는 “이번 기술이전 된 천연물 소재는 코스메슈티컬 시장에서 수요가 많은 피부노화 개선 및 피부재생이 탁월한 화장품 원료로써, 세계시장에서 각광받는 기능성화장품 원료 산업화를 통한 신규시장 창출 등의 파급효과가 매우 클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Posted by KIST PR

댓글을 달아 주세요

KIST-몽골과학원 상호협력 양해각서(MOU) 체결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원장 이병권)과 몽골과학원(MAS, 원장 레그델[D. Regdel])은 2017년 6월 19일(월) 오전 10시 30분(현지시간) MAS에서 상호협력 강화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였다. KIST 이병권 원장과 MAS 레그델 원장은 이날 몽골과학원 컨퍼런스홀에서 개최된 간담회에서 양국 간 우수인재 교류와 연구협력 활성화를 위한 상호 협력을 더욱 강화하기로 합의하고, KIST가 몽골과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약용식물 산업화 추진을 위한 몽골 정부차원의 협조 방안에 대해 논의하였다.  KIST는 미래창조과학부 지원으로 2002년부터 몽골과학원과 함께 한·몽 과학기술협력센터 사업을 수행하고 있으며, 전문가 교류, 대학원생 연수, 기술연수 등 인력교류와 함께 몽골 약용식물연구 등 공동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동 사업을 이끌고 있는 KIST SFS(Smart Farm Solution)융합연구단 노주원 단장은 “몽골이 보유한 천연자원과 우리나라 과학기술 기반의 산업화 기술을 접목하여 고부가가치를 위해 노력한 결과, 최근 괄목할만한 성과들이 도출되고 있다.”고 언급하며, “이번 MOU 체결을 계기로 양 기관이 양국의 협력자원 발굴 및 원료 확보를 통한 국제경쟁력 강화에 더욱 힘쓰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동안 KIST는 한·몽골 과학기술협력을 위해, KIST IRDA(International R&D Academy) 프로그램을 통하여 석·박사 5명 등 몽골 우수인재를 배출하였으며, KIST 유휴장비 몽골국립대 기증, 몽골약용식물 산업화를 위한 연구비 지원 등 몽골의 과학기술 인프라 지원에 많은 노력을 기울여왔다. KIST 이병권 원장은 “이번 MOU 체결을 통해 향후 한·몽골 간 과학기술협력 강화에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양국 간 과학기술 발전의 동반상승효과를 이끌어 낼 것” 이라고 밝혔다.

Posted by KIST PR

댓글을 달아 주세요

기존 상처 치유제 원료(병풀) 대비 상처치유 효능이 뛰어난 피뿌리풀 발굴
향후 상처 치료용 천연물 신약 및 기능성 화장품 개발 기대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원장 이병권) SFS융합연구단 노주원 박사 연구팀은 수 년간의 한-몽골 과학협력연구를 통해 몽골 전통약용식물 피뿌리풀 추출물로 부터 상처치유 효능을 입증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 결과는 피뿌리풀 추출물의 활성성분 동정 및 이에 대한 상처치유 효능 분자기전을 최초로 규명한 것으로, 국제학술지인 ‘사이언티픽 리포트(Scientific Reports)’에 2월 22일(한국시간)자 온라인 게재되었다. 몽골, 중국, 러시아에서 주로 자생하는 ‘피뿌리풀’은 항염증, 항암, 항균활성 등 다양한 효능이 보고되었으며, 몽골 칭기즈 칸 시대에 병사 혹은 말의 창상*치유 목적으로 사용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창상(wound) : 외부 압력에 의해 조직의 연속성이 파괴되는 상태. 날이 있는 연장 등에 다친 상처
연구진은 피뿌리풀 추출물이 대식세포의 염증반응 억제, 각질세포의 세포이동 촉진, 섬유아세포의 콜라겐 합성 증진 효과를 확인했고, 동물실험을 통해 기존 상처치유제 원료인 병풀** 추출물보다 빠른 속도로 창상 면적을 감소시키는 효과를 입증했다.

**병풀(Centella Asiatica Extract) : 허브의 일종인 여러해살이 풀로 진정, 상처치료 효능 지님
또한 피뿌리풀의 주요 성분을 분석하고 기능성을 연구한 결과, 연구진은 피뿌리풀의 기능성분이 쿠마린***류임을 확인했고, 이러한 8종의 화합물이 염증반응, 세포이동, 콜라겐 합성에 관련하는 유전자를 조절하는 상처치유 작용에 대한 기전을 규명했다. 

***쿠마린(coumarin) : 헤테로고리계열에 속하는 유기화합물
노주원 박사는 “피뿌리풀은 전통적으로 민간에서 사용해 온 안전한 소재이다. 지표/기능성분도 확인된 상처치유 효능이 우수한 소재로서 천연물 신약 및 기능성 화장품으로서의 산업화 가능성이 매우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노주원 박사는 2004년부터 한-몽골 양국 간 과학기술협력에 기여해왔으며, 2011년 몽골과학원 ‘최우수 연구자상’, 2012년 몽골 보건복지부 명예훈장에 이어 작년 7월, 몽골 정부에서 ‘우수 과학자상’을 수상한 바 있다. 본 연구는 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양희)지원으로 KIST 기관고유사업의 지원으로 수행되었다.  

 * (논문명) Stellera chamaejasme and its constituents induce cutaneous wound healing and anti-inflammatory activities
           - (제1저자) 한국과학기술연구원 김명석 연구원, 이희주 연구원      
           - (교신저자) 한국과학기술연구원 노주원 책임연구원

Posted by KIST PR

댓글을 달아 주세요


- 몽골 개최 ‘2016 천연자원 및 소재 활용 국제심포지움(ICCIUNR)’ 참석‧수상  -

- 한-몽골 양국간 과학기술협력에 대한 공로 인정 -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원장 이병권) SFS(Smart Farm Solution)융합연구단 노주원 단장은 7월 8일(금)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개최된 ‘2016 천연자원 및 소재 활용 국제심포지움(ICCIUNR)’에서 몽골 교육문화과학부로부터 ‘우수 과학자상(Outstanding Scientist Award)’을 수상하였다.


노주원 단장은 2004년부터 천연물 분야의 한-몽골 국제공동연구를 시작하였고, 2008년부터는 한-몽골 과학기술협력센터의 센터장으로 몽골 약용 식물연구, 몽골 우수과학자 인재양성 등을 통해 한-몽골 과학기술협력에 기여하고 있다. 이번 수상은 2011년 몽골과학원 최우수 연구자상과 2012년 몽골 보건복지부 명예훈장에 이은 몽골 정부로부터의 세 번째 수상이다.


ICCIUNR은 2013년부터 매년 몽골 정부가 후원하고 몽골과학원(Mongolian Academy of Sciences)의 화학기술연구소(Institute of Chemistry and Chemical Technology)이 주최하는 국제학술행사로 올해는 7월 8일(금)부터 10일(일)까지 3일간 개최되며, 한국을 비롯한 독일, 러시아, 중국, 일본, 몽골의 연구자들이 참석하였다.


KIST를 대표하여 ICCIUNR에 참석한 임태훈 부원장은 7월 8일(금) 개회식 축사와 몽골 국영방송(MNB)과의 인터뷰를 통해 “KIST와 몽골은 10년 이상 활발한 국제협력을 진행 중에 있으며, KIST는 2007년 몽골과학원의 화학기술연구소와 함께 몽골의 약용식물을 주원료로 하는 항균비누를 개발·상용화하는 등 좋은 성과를 창출하고 있다. 


향후에도  KIST는 50년 동안의 과학 기술력을 바탕으로 몽골을 비롯한 글로벌 파트너 연구기관과의 협력 강화로 세계 과학기술 번영에 기여하도록 노력 하겠다”라고 밝혔다. 임태훈 부원장의 인터뷰 내용은 같은 날 밤 몽골 국영방송을 통해 몽골 전역에 방송되었다.

Posted by KIST PR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