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살표를 클릭해 오른쪽으로 넘겨서 보세






































모바일용으로 카드뉴스 보기



1

수혜국에서 공여국이 된 KOREA!

이제 우리가 나서겠습니다!



2

지난 9월 6일부터 12일까지,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본원과 강릉분원 천연물연구소에 특별한 손님이 방문했습니다.



3

              10시간 이상 비행

한국  <-------------------------->  아프리카 


‘아프리카 4개국 대학 총장 및 교수진, World Bank 과학기술·교육 담당자 등 총 17명’


긴 비행시간을 마다하지 않고 KIST를 방문했는데요.

이들은 왜 KIST에 온 걸까요?



4

한국을 찾은 이유? 


참가자 대상 한국 경제발전 경험 및 KIST 설립 노하우를 전수하고

이들과의 교류를 바탕으로 아프리카, 국제기구와의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고자 합니다.


KIST는 지난 2015년부터 개발도상국 초청연수 일환으로 워크숍을 진행 중 입니다.


2015년에는 에티오피아 과학기술부 공무원을, 2016년에는 중남미 3개국 과학기술 관련 공무원과 연구자를 대상으로 초청연수를 진행했습니다.



5

이번 워크숍의 특징?

아프리카 4개국 우수 인력교류 및 공동연구 방안 모색


특히, 이번 워크숍은 한국 경제발전 경험을 공유할 뿐 아니라 새롭게 시작하는 인력교류 사업에 대한 논의로 뜨거웠습니다.


KIST는 올 하반기부터 매년 아프리카 4개국 장학생 10명을 대상으로 KIST 박사과정에 참여토록 지원할 예정입니다.



6

왜 KIST에서 박사과정을?

KIST-PASET MoU 체결에 따른 협의


KIST는 지난해 11월, 세네갈·에티오피아·르완다의 정부, 기업, 연구소, 교육기관이 연합해 출범한 ‘World Bank 파트너십 프로그램’(PASET)과 공동연구 및 인력교류를 위한 협력협정을 체결한 바 있습니다.



7

KIST는 그간 ‘학연협동연구과정’, ‘국제 R&D 아카데미(IRDA)’ 등 과학기술 현장 실무역량을 체득할 수 있는 차별화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 경험이 있습니다.


KIST와 PASET 관계자들은 효율적 인력교류와 공동연구 방안을 꾸준히 모색할 계획입니다.



8

인력교류, 이점은?


우수인재 유치

타 국가로 국제기구 및 국비장학생 확대 기반 확보


아프리카 대학, World Bank의 우수한 인력을 한국에 유치함과 동시에, 국제무대에서 공동연구를 활성화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9

OECD 수혜국에서 공여국이 된 유일한 나라 대한민국. 

‘우수한 과학기술 인재 육성’ 및 ‘과학기술 국제협력 구심점’이 되기 위해 KIST가 앞장서겠습니다!






Posted by KIST PR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