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산업 생태계 바꿀 미래 스마트팜 핵심기술들을 선보인다.
- SFS융합연구단, 4일(월) R&D협업연구로

미래 스마트팜 핵심기술 모은 기술박람회 개최
- KIST 주관 5개 출연기관 공동 개발한 스마트팜 기술, 향후 농가 보급 확산 기대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원장 이병권) 강릉분원 천연물연구소(분원장 하성도)는 6월 4일(월) KIST 강릉분원 율곡홀에서 SFS(Smart Farm Solution)융합연구단이 개발한 스마트팜의 핵심기술들을 한 곳에 모아 전시하는 기술박람회를 개최하였다.

 

이날 기술박람회에는 이진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1차관과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원광연 이사장을 비롯하여 KIST 이병권 원장, 한국생산기술연구원 이성일 원장,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곽병성 원장, 한국식품연구원 박동준 원장과 스마트팜 관련 학계 및 기업 등의 주요 인사들 200여명이 참석해 SFS 융합연구단에서 그동안 개발한 핵심기술 설명회 및 시연회 참관 행사가 진행되었다.   

 

기술박람회에 전시된 기술들은 2015년 10월부터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와 국가과학기술연구회의 지원으로 KIST를 주관기관으로 한 SFS융합연구단의 성과로서,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한국생산기술연구원(KITECH),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KIER), 한국식품연구원(KFRI) 등 5개 출연연구기관들이 협업하여 개발된 기술들이 이날 한자리에 모여 선보였다. 

 

아울러, 이날 기술박람회에는 SFS융합연구단에서 개발한 기술을 이전 받은 ㈜컬티랩스 등 9개 기업이 별도의 부스를 설치·운영하여 기술박람회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본 기술박람회에서 전시한 핵심기술들은 1)작물 생육계측 및 분석기술, 2)복합생리/환경 계측 기반 스마트 관수시스템, 3)물 절약을 위한 순환식 양액 살균기술 및 양배액 처리기술, 4)스마트 복합환경제어시스템, 5)스마트 온실작업관리시스템, 6)에너지 최적관리시스템, 7)스마트팜 정보활용시스템, 8)식의약 원료용 기능성 작물 재배기술 등 8개(총 세부연구기술 18개) 분야이다. 향후 이 기술들은 우리나라의 농·산업을 한 단계 더 발전시키는데 활용될 예정이다.
 
SFS융합연구단은 ㈜노루기반 등 6개 기업에 12억 원의 기술이전 성과를 냈고, 기술출자기업인 ㈜컬티랩스를 통하여 태안군에 화력발전소의 폐열을 이용한 1 헥타르(ha, 10,000㎡) 규모의 스마트팜 구축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포항시 및 세종시에 스마트팜 테스트베드를 설치·운영함으로써, 연구실에만 머물러 있는 기술이 아닌 현장에 곧바로 적용할 수 있는 현장 애로기술 해결형 기술 개발에 전념하고 있다. 

 

KIST 이병권 원장은 “SFS 융합연구단에서 개발한 기술들이 국내 스마트팜 관련 기업들을 통하여 국내외 농업현장에 적용될 예정이며, 이는 우리나라 스마트팜 산업생태계를 한 단계 더 발전시키는데 밑거름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연구책임자인 SFS융합연구단 노주원 단장은 “앞으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농림축산식품부, 농촌진흥청 등과의 스마트팜 R&D협업체계를 통해 농가 보급확산을 위해서 지속적인 기술개발에 매진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Posted by KIST PR

댓글을 달아 주세요

KIST 강릉분원, 피부노화 개선 천연물 소재 개발로

코오롱생명과학㈜과 기술실시 협약식 개최 

 

- 몽골 전통약용식물로 피부노화 개선 및 피부재생 촉진 소재 개발 
- 기능성화장품 원료 산업화를 통한 글로벌 코스메슈티컬 시장 진출 목표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원장 이병권) 강릉분원 천연물연구소(이하 강릉분원, 분원장 오상록)과 코오롱생명과학(주)(대표이사 이우석)는 8월 22일(화) 11시 KIST 강릉분원 천연물연구소에서 ‘피부노화 개선 및 피부재생 촉진을 위한 기능성 화장품 및 의약외품 후보물질’에 대한 기술이전 및 연구협력을 위한 착수기본료 3.5억 원의 기술실시 협약식을 가졌다.

그림 1. 피부노화 개선 소재인 몽골약용식물 피뿌리풀 지상부

본 성과는 KIST SFS융합연구단 노주원 단장 연구팀이 개발한 기술로서, KIST 기관고유사업,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의 ‘한-몽골 과학기술협력센터사업’ 연구과제의 지원을 통해 개발되었다. KIST 연구팀이 개발한 몽골 약용식물 유래 피뿌리풀 추출물은 피부각질세포 이동 촉진, 피부섬유아세포 내 콜라겐 생성 증진 및 주름유발효소 생성 억제 효능이 탁월하며, 피뿌리풀 원료는 몽골 칭기즈 칸 시대에 병사 혹은 말의 창상(상처) 치유 목적으로 사용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연구진은 피뿌리풀의 주요 성분을 분석하고 기능성을 연구한 결과, 피뿌리풀의 기능성분인 쿠마린류 8종의 화합물이 세포이동, 콜라겐 합성, 주름유발효소 억제에 관련하는 유전자 및 작용기전을 밝혀내고 이를 국제 저명 학술지에 최근 게재한 바 있다 (Scientific Reports, 2017).

그림 2. 피뿌리풀 추출물의 세포 이동 및 콜라겐 생성 증진

KIST 이병권 원장은 “전 세계적으로 노화방지 및 웰빙에 대한 관심이 증대되는 가운데, 이번 피부노화 개선 천연물 소재의 기술이전은 국내는 물론 글로벌 코스메슈티컬(Cosmeceutical, 의학적으로 검증된 성분이 함유된 기능성 약용 화장품) 시장에 고부가가치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코오롱생명과학(주) 이우석 대표이사는 “이번 기술이전 된 천연물 소재는 코스메슈티컬 시장에서 수요가 많은 피부노화 개선 및 피부재생이 탁월한 화장품 원료로써, 세계시장에서 각광받는 기능성화장품 원료 산업화를 통한 신규시장 창출 등의 파급효과가 매우 클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Posted by KIST PR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매일경제] 위에는 토마토 아래는 물고기…

무인車가 파프리카 선별·운반

 

[...]조진형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연구원은 "농업은 과거 수십 년간의 경험이 있어야만 가능한 분야였지만, 이제는 누구나 할 수 있는 일로 변해가고 있다"며 "국내의 경우 이 분야에는 아직 활발한 벤처들이 보이지 않지만 향후 블루오션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

 

[매일경제 기사보기]

Posted by KIST PR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