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학생대표들이 국제생물올림피아드에서 금 2, 은 2개로 5위에 올랐다.<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국내 학생대표들이 국제생물올림피아드에서 금 2, 은 2개로 5위에 올랐다.<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내 학생대표들이 국제생물올림피아드(IBO)에서 금메달 2개와 은메달 2개를 획득하며 종합순위 5위를 차지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와 한국과학창의재단(이사장 박태현)은 영국 코벤트리에서 지난 23일부터 8일간 열린 '제28회 국제생물올림피아드'에서 전서웅(대전과학고 3)군과 이중무(서울과학고 3)군이 금메달, 윤현상(서울과학고 3)양과 김대현(세종과학고 3)군이 은메달을 수상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대회의 공동 1위는 금메달 4개를 획득한 미국과 대만이 차지했다. 이어 금메달 3개, 은메달 1개를 차지한 중국과 싱가포르가 공동 3위에 올랐다. 우리나라는 금메달 2개, 은메달 2개로 단독 5위를 기록했다.

생명과학 분야의 국제 두뇌올림픽인 국제생물올림피아드는 1990년 체코에서 열린 대회를 시작됐다.

매년 세계 각국을 대표하는 20세 미만의 대학교육을 받지 않은 학생들이 국가별로 4명씩 출전한다. 올해는 64개국 241명이 참여했다.

우리나라 대표단은 1998년 제9회 독일 대회에 처음 출전한 이래 매년 전원이 메달을 수상하고 있으며, 총 4회 종합1위 성적을 거뒀다.


대덕넷 길애경 기자 kilpaper@hellodd.com

Posted by KIST PR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