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남동'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05.30 [고슐랭 가이드]‘NO REPLY’ ‘Road’_고세환 기자 (2)

 

 ‘NO REPLY’ ‘Road’

 

 ‘NO REPLY’ ‘노 리플라이’ 이번 호는 뮤지션 특집이다. 2016.10 호에 ‘그대 걷던 길’을 소개했는데 이대로 넘어가기엔 나에게 너무 크기 때문에 자세히 소개하려고 한다. 노리플라이 앨범이 3개다. 고슐랭도 3 연작으로 하려고 한다. 이번 호에서는 1집 Road 로 하겠습니다.

* 한 때 카톡 프로필 이름을 ‘no reply’ 로 해놓으면 맨날 까여서 그렇게 했냐고 놀림 당했던 기억이 납니다.

 

1. ‘Cloud 9 CupCake’ & ‘그대 걷던 길’ & ‘뚜뚜르 베베’

 대학교 3학년, 방황을 마친 줄 알고 복학을 해서 더 방황을 하던 시기에 친구가 커피숍을 냈다. ‘Cloud 9 CupCake’ 지금은 더 유명해진 홍대 기찻길 근처에 있었다. 지금은 연남동 공원으로 너무너무 살랑살랑 그냥 걷고 싶은 곳이 되었지만 그때는 그냥 거칠게 되어있었다. 나는 심심하면 여기에 갔다. 괜히 카운터에 서있고, 주문도 받고, 멍때리고. 마음이 넓었던 사장님(?)이 음악 선택권을 나에게 주어서, 내 마음대로 플레이 했다. 아직도 선명히 기억난다. 사진처럼. 공기산타 인형이 밖을 보고 있고, 햇볕이 비추고, 밀크티 색깔의 페인트가 칠해져 있던 가게에서 ‘그대 걷던 길’을 무한반복으로 틀었다.

출처 : http://seeknhide.egloos.com/v/1816946 .

지금도 ‘그대 걷던 길’을 들으면서 쓰고 있다. 처음 시작이 너무 좋다. 드럼이 스르릉(?)하는 소리와 건반소리. ‘가끔 시간이 멈추길 바래, 너의 생각에 잠기게 되면, 한참을 걷잡을 수 없어’ 세상에나 어떻게 이런 생각이 나올까. 사실 지금도 모르고 이때도 모르지만. 괜히 뭔가 있는거 같다. 이 노래를 듣다보면. 음... 그런거 있잖아요. 괜히 혼자 노래 듣고, 혼자 엄청 기분 좋아지고, 뭔가 내가 멋있다는 그런 기분이 들 때. 요즘도 이 노래는 엄청 듣는다. 왠지 과거는 막연히 생각하면 다 미화되는거 같다. 모두 좋았던 기억으로. 머릿속에서 자체적으로 뿌옇게 처리되면서. 집에 아무도 없을 때 누워서 틀어놓는다. 특히 요즘 계절에 딱 좋을 것 같다. 모두들 꼭 들어보세요. 아! 노리플라이는 그민페, 뷰민라 단골멤버다.  그리고 이 가게는 없어졌다. 이 친구에 대해서 잠깐 얘기를 해보자. 그 당시 대학생이던 나는 이 친구가 너무 멋있었다. 나는 이 때 뭘해야될지 고민만 하던 시기였다. 전공도 나랑 안 맞는거 같고, 휴학하고 다른 걸 준비해보기도 하고. 그런데 이 친구는 (속마음과 준비를 얼마나 했는지는 모르겠지만) 겉에서 보기에는 그냥 하고 싶은 일을 뚝딱 뚝딱 해냈다. 고슐랭이 계속 고민거리로 가지고 있는 실행력을 이 친구는 타고났다. 배워야지. 이 커피숍 이후로도 잡지회사, 쇼핑몰, 디자인 회사를 하고 현재는 애기 옷가게를 하고 있다. ‘뚜뚜르베베’ 주변에 애기가 탄생하면 이 친구 가게에서 선물하면 너무 너무 좋아한다. 그리고 같은 공간을 나눠서 공방도 있다. 친누님이 하신다. ‘Starry lounge’ 나도 가서 몇 번 만들어봤다. ‘왁스태블릿’, ‘그림엽서’, ‘위빙’ 막상해보니 왕 재밌어서, 어린이날에 조카들 데리고 가서도 했다. 애들이 너어무 좋아한다. 한번 해보세요.

<내맘대로> by 고세환. ‘왁스태블릿’ 출처:고세환’s IPhone 6s <뚜뚜르베베 & Starry lounge> 출처:고세환’s IPhone 6s

 

 by 고세환. ‘위빙’ 출처:고세환’s IPhone 6s .

 

2. ‘토끼정’

 갑작스럽지만 고슐랭이기 때문에 맛집소개를 하겠다.
‘토끼정’ 처음에 토끼정에 대해 들은건 우선 줄이 길다는 것이었다. 난 맛있는 거는 기꺼이 몇 시간이고 기다린다. 근데 메뉴도 일본 가정식(?)이고 강남역에 기본 2시간은 기다려야 된다는 말을 듣고 뭔가 내키지 않았다. 그러다가 전 회사 부서모임을 분당에서 했는데 거기에 토끼정이 생겼고 별로 안기다려도 된다고 해서 갔다. 세상에나. 하나하나 음식이 맛있었다. 가격도 여러명이서 가서 이것저것 시키고 내가 쏘는 자리였는데도 감당할 만 했다. 크림우동, 간장치킨강정, 소고기찌개, 숯불구이 반반, 밥 다 맛있었다. 알아보니 요즘 토끼정이 엄청 늘어나고 있다. 홍대, 서울역, 대전 등등 그래서 거의 안 기다리고 먹을 수 있어서 자주 가고 있다. 아직 실망한 적은 없다.

출처:고세환’s IPhone 6s,BUNNY’s IPhone.

 

3. ‘Belief Coffee roasters’

홍대에서 토끼정 먹고 합정에 여기 가면 딱 이다. 여기도 뚜뚜르베베 사장님이 알려준 곳이다. 우선 1층도 좋다. 내가 그리 좋아하진 않지만 맛있었던 마카롱, 내가 좋아하고 맛있었던 티라미슈. 1층에서 주문하고 앉지 마시라. 진짜는 지하에 있다. 와. 좋다. 세상에나. 개인적으로 천장이 높은 걸 좋아하는데, 너무 좋다. Aa 뮤지엄 하고 비슷할 정도 이다. 난 지난번에도 썼듯이 라떼를 좋아하는데 여기도 좋았다. 근데 분위기 맛을 본 건지, 다음에 데려간 친구도 커피를 좋아하는데, 커피맛은 쏘쏘 였다고 했다. 직접 가서 맛 보세요. 근데 마카롱 하고 티라미슈는 진짜 맛있었음. 이제 합정 쪽에도 구석구석 생기는 것 같다. ‘왕창상회’ 도 한 번 가보세요.

출처:고세환’s IPhone 6s, BUNNY’s IPhone .

* 다음 호 예고)
- ‘NO REPLY’ ‘Dream’
- ‘국*가’
- ‘밀*’

Posted by KIST PR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적 2017.05.31 12: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좋은 글 감사합나다 볼때마다 마음의 힐링되서 자주 읽고 있습니다 바쁘시겠지만 구독자들을 위해 자주 써주세요^^
    감사합니다~~화이팅~!!^.^

  2. HN 2017.05.31 13: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홍대 자주가는데 토끼정도 꼭 가보고 싶네요~
    항상 최신 트렌드(?) 정보 감사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