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KIST 연구개발 성과를 기업에 소개, 연구 종료 전 상용화 목표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원장 이병권)은 KIST 스마트팜 연구 사업이 종료되기 전에 상용화 될 수 있도록 연구내용을 기업에게 소개하는 ‘스마트팜 상용화 기술소개 워크숍’을 10월 18일(화) KIST 서울 본원에서 개최했다.

 

KIST 강릉분원 천연물연구소(KIST 강릉분원, 분원장 오상록)는 작년 10월부터 미래창조과학부와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지원으로 수행되는 SFS융합연구단을 조직한 바, KIST 주관 하에 한국전자통신연구원, 한국생산기술연구원,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한국식품연구원 등 4개 출연연구기관들과 SK텔레콤 등 10개 기업들이 참여하여 스마트팜 연구를 수행하고 있으며, 3년 내 실용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이에 1년이 지난 현시점에서 연구 개발 중인 기술을 기업에게 소개하고 사업 중반 단계부터 관심 있는 기업들과 함께 연구를 진행하고자 이번 워크숍을 개최하게 되었다.

그림 1. KIST SMART U-FARM 

그림 2. KIST SMART U-FARM 

이번 워크숍에서는 출연연구기관들의 강점을 살려 개발 중인 스마트팜 복합환경제어기술, 작업관리최적화기술, 에너지최적관리기술, 정보활용성 기술, 기능성작물용 스마트팜 기술 등이 소개된다. 현재 이들 기술은 KIST 강릉분원과 충남 천안 등에 실증팜을 구축하여 실증 테스트 중에 있으며, 향후 지자체 영농단지를 중심으로 한 시범사업도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지난 9월에는 캐나다 매니토바大에서 매니토바大, 매니토바주 인디언 자치구인 Opaskwayak Cree Nation(OCN), ㈜카스트 엔지니어링, (재)경북테크노파크와 다자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하여 KIST 스마트팜 기술의 캐나다 진출을 위한 발판을 마련한 바 있다.

 

[그림 3 KIST 스마트팜 구성도]

 

[매체별 언론보도가 궁금하시면 아래 언론사명을 클릭하세요]

아주경제

강원일보 

이뉴스투데이 

IT News

디지털타임스

 

Posted by KIST PR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KISTman 2016.11.01 18: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마트팜에 대한 관심이 정말 뜨겁네요

  2. GoodLuck 2016.11.01 18: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주 흥미롭네요. 기대가 됩니다!

  3. 시민 2016.11.02 1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흥미로운 기술의 발전이네여~

- 국내 식물공장 기업의 글로벌 진출 역량 강화와 캐나다 원주민의 건강 증진 목표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원장 이병권) 강릉분원 천연물연구소(KIST 강릉, 분원장 오상록)는 9월 26일(월) 캐나다 매니토바大에서 매니토바大,매니토바주 인디언 자치구인 Opaskwayak Cree Nation(OCN), ㈜카스트 엔지니어링(대표 박후원), (재)경북테크노파크(원장 이재훈)와 「KIST 강릉분원의 기술지원을 통해 국내 식물공장 기업의 글로벌 진출 역량 강화 및 R&D 협력」을 위한 다자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MOU를 통해 KIST 강릉은 식물공장 시스템을 이용하여 당뇨, 비만, 고혈압 등 심각한 대사성 질환을 개선할 수 있는 기능성 채소를 발굴하고 이들의 식물공장 재배법을 제공하고, ㈜카스트는 OCN과 함께 기능성 식물공장 보급사업을 매니토바 주 뿐 아니라 캐나다 전 지역의 인디언 자치구로 확대하여 공동사업(OCN 프로젝트)을 추진할 계획이다. 반면, (재)경북테크노파크는 ㈜카스트의 식물공장 시스템 개발을 위한 안정적인인프라를 제공하고 KIST 강릉에 연구개발비를 지원하고, 매니토바大는 식물공장에서 생산한 기능성 채소를 섭취한 OCN 원주민의 건강개선 정도를 임상시험을 통해 검증할 계획이다.

 

   KIST 강릉 오상록 분원장은 “이번 한-캐나다 협력 OCN 프로젝트를 통해 한국의 첨단기술이 캐나다 원주민의 건강증진에 크게 기여하고 글로벌 사업화의 성공적인 모델이 되리라 전망한다”고 밝혔다.

 

현재 캐나다 연방정부 및 주정부는 추운 기후환경과 빈곤한 경제상황으로 인한 영양결핍이 OCN 지역 뿐 아니라 캐나다 북쪽 62개의 인디언 자치구에 거주하고 있는 원주민들의 건강수명을 단축하고 있어 이들의 건강증진 프로그램에 막대한 의료비를 지출하고 있는 상황이다.

 

[매체별 언론보도가 궁금하시면 아래 언론사명을 클릭하세요]

아주경제 

강원일보 

 

Posted by KIST PR

댓글을 달아 주세요